영화 게시판
영화 게시판
스레드 목록

1548영화속 매력적인 인물(캐릭터)들을 말해보자

  • 1이름없음2011/04/09 20:12:22roAcHYJIwz6

    왜 영화를보다보면 정말 매력적인 캐릭터가 많잖아.
    물론 내용은 최악이었지만 캐릭터가 매력적이었으면
    그 캐릭터를 적어도 되고.
    난 글러브 거의 졸린듯이 보긴했지만 거기 나오는 주인공 아저씨가 왠지그리 매력적이더라.

  • 539이름없음2016/10/08 15:30:21HzU+3YuwqMI

    다크나이트 조커

  • 540이름없음2016/10/23 16:35:44YJmk1CWFeDo

    영화드라마애니만화책각종자료 다운사이트모음-> oo.zcc.kr

  • 541이름없음2017/01/13 04:15:34dSTxLu80E7I

    러브로지에서로지도좋긴한데로지의친구루비가너무조아하진짜그런친구갖고싶다란생각이들정도로성격이나(얼굴도은근)너무매력적이더라막로지의전남편그렉이바람폇을떄나알렉스와로지의처지를너무잘알아서자기가도와주려는게너무멋졋서

  • 542이름없음2017/01/21 11:14:499JgNGuPm55+

    데드풀!!!!!!!!

  • 543이름없음2017/01/23 22:59:14YdPqzCjCDfw

    킬유달의 루시앤카, 신세계의 이중구, 매드맥스에서 퓨리오사랑 맥스, 두프 워리어 ㅋㅋㅋ 크랙의 미스g 갈증의 카나코 카나코는 진짜 나쁜x인데도 완전 매력적..

  • 544이름없음2017/01/23 23:01:25YdPqzCjCDfw

    아!! 또 생각났어!!(연속으로 달아서 미아내ㅠ) 로리타에서 돌로레스랑 아가씨에서 숙희!!! 수키!!진짜 매력덩어리ㅠㅠ 덕분에 김태리 덕질은 아직도 현재진행형..ㅎㅎ

  • 545이름없음2017/02/01 15:20:568rPdOkVnuTU

    마스터에서 김재명 형사님, 럭키에서 형욱(성을 모르겠당)

  • 546이름없음2017/04/11 07:37:35EB8f2Y++clo

    레옹 마틸다

  • 547이름없음2017/04/29 23:30:31f4DHjrbC+ZE

    슬럼독 밀리어네어에서 주인공의 형인 살림.
    비록 범죄조직에 들어가서 나쁜 짓 하고 살지만 그래도 동생을 위하는
    책임감 있는 형의 이미지로 와닿았음. 마지막엔 여주인공도 풀어주고..
    범죄조직에 들어간건 어쩔 수 없는듯.. 빈민가에서 자랐기 때문에 좋은 환경에서 크지 못한건 사실이지

  • 548조아2017/05/15 03:07:16fCHN8ENmTRM

    복수는 나의 것 '류'

이름E-mail
전부 읽기 최신 50 1-100 판의 톱 새로고침 신고

23공포영화 재밌게봤던거 뭐있어?

  • 1이름없음2017/05/05 14:39:27MQ2Z6UJPNIM

    추천좀!! 잔인, 갑툭튀 무서운거보다 약간 정신적으로 라던가 몰입하게 만드는거!!

  • 2이름없음2017/05/05 20:08:55lGIi+QgFaQo

    음 텍사스전기톱살인사건?

    진짜 무섭던데?

  • 3ㅇㅇ2017/05/07 22:06:39qY+1A61DyxY


    영화드라마애니만화책므흣자료 다운사이트순위 추천모음


    주소-> oo.zcc.kr


    재밌는 자료 많이 올라와서 볼거 많네요

    다시보기 다운받아보기 편한곳들로 모아놓았습니다.

이름E-mail
전부 읽기 최신 50 1-100 판의 톱 새로고침 신고

3399영화에서 울컥하거나 소름돋았던 장면 얘기해보자

  • 1이름없음2013/01/01 22:35:55e7S4Ws2vwwo

    나는 레미제라블에서 가브로쉬 총알줍다가 총맞고 죽어서 마리우스가 가브로쉬 안고 울때 울컥하드만

  • 390이름없음2016/04/27 20:17:067WYq+yE+JiQ

    소원
    그냥 영화 자체가 다, 울음이다

  • 391이름없음2016/05/05 22:56:25oTkQ+3gpJuU

    암살에서 하와이 피스톨이 인질로 잡은 안옥윤을 풀어줄때
    다시만날수있을까?라고 물은 안옥윤한테 상하이에서 만날거라고 미라보에서는 내가 남편이었고 당신이 아내였다고 말한 후 안옥윤한테 볼 키스 해줄때 레알 소름돋음ㅠㅠㅠㅠㅠㅠ

  • 392이름없음2016/05/21 15:06:58PHYLNAdB0jg

    라이언 일병 구하기에서 그 어리버리하던 통역하는 군인이 나치군 쏴죽였을 때 엄청 놀랐음. 그리고 미스트ㅂㄷㅂㄷ (생략)

  • 393이름없음2016/09/17 21:54:47+RnHLUsRs4Q

    블랙스완에서 마지막에 니나가 토마스에게 "전 완벽했어요"라고 말하는장면 나탈리 포트만 연기가 정말 최고였어ㅠㅠㅠ

    그리구 원티드에 나왔던 장면인데 총알이 거꾸로 흘러가는 연출 나오면서 끝부분에 웨슬리가 "최근에 당신은 무엇을 했는가" 이러는데 웨슬리가 카메라를 똑바로 보고 말해서 되게 소름 돋았어ㅋㅋ

  • 394이름없음2016/10/24 20:39:00dK+A35I4CmI

    벤자민버튼에서 주인공 양엄마가 니 버린놈 니옆에 봉투에 돈 졸라 쪼끔 너놨더라 쪼잔한 새끼! 이럴때
    영화 자체는 핀처가 존나 아카데민지 뭔지 상받을라고 평론가 취향대로 주제의식 억지로 쥐어짜서 만든거 다 티나는데 저 장면 하나만큼은 너무 좋았음 대사가 너무 소름돋게 생생하고 뭐가 모성애인지 와닿음

  • 395이름없음2016/10/30 11:14:055GHPDBf8A0U

    더 비지트에서 남매인 아이들이 정신병 환자인 범죄자 부부와 싸우면서 자기 아버지가 자기들 버리고 떠난 상처를 스스로 극복할 때...
    (스포주의)
    원래 주인공 한 아이는 자기가 가치 없다고 생각해서 거울을 거의 보지 못했는데 범죄자 한테 죽을 위기가 닥쳤을 때는 눈 뜨고 거울 볼 수 있게 되더라..
    그리고 한 아이는 자기가 축구 시합에서 멀뚱히 서 있어서 경기 망쳐 가지고 아빠가 버렸다 생각했는데 그 애도 그거 이겨 낸다. 결국 겁먹고 서 있지 않고 범죄자 한테 달려 들어서 기절시킴...
    마지막에 남매가 범죄자들한테 당할 뻔 한 것도 극복한 듯한 영상이 나오더라... 거울 못 보던 애는 거울 보면서 머리 손질하고 있고...
    감동과 소름...

  • 396이름없음2016/10/31 02:41:44K+Jg7wa5dAI

    줄무늬 파자마를 입은 소년...
    난 이거 책으로 보고 정말 장난 아니게 벙쪄져서 말도 안되게 찌통이더라...진짜 명작.... 그리고 막판 영화로 나온거 좀 보고 내 뇌를 강타하고 이건 정말 워우...한번 읽어봐 꽤 재밌어..영화도 좋아 귀여웡 그리고 위대한 개츠비 ...설마 햇는데 설마더라...그리고 개츠비는 나의 이상형에 콕 박히고..캬.....

  • 397이름없음2016/11/26 19:25:31WgLBl+TBbng

    암살에서 하와이 피스톨이 안옥윤 보내놓고 영감이랑 같이 염석진이랑 싸울 때... 영감은 눈 뜨고 죽고 하와이 피스톨은 염석진 가슴에 칼 꽂고 죽었을 때 진짜 울었다 네가 거기서 죽으면 안 되지ㅠㅠㅜㅜㅠㅠㅠㅠ그리고 그 장면 전에 안옥윤하고 한 대화인데 "거기선 내가 남편이고 당신이 아내였잖아."라는 말 때문에 슬픔은 더해지고... 너무 케미 장난 아니었는데 다 죽어 왜...

  • 398이름없음2016/12/31 17:05:36dy8Nz3Zft2k

    밀정에서 송강호가 재판받을때 증언하면서 우는장면...

  • 399이름없음2017/04/29 23:35:57f4DHjrbC+ZE

    슬럼독 밀리어네어 마지막 장면에서 여주인공이 '제 이름은 라띠까에요' 라고 말하는 동시에, 어릴 적 비에 홀딱 젖은 채로 자말한테 자기 이름 소개하는 장면이 겹친 부분.. 뭔가 한 사람의 파란만장한 인생을 어릴적 빈민가에 살던 모습을 통해 집약적으로 표현해주는 것 같아서 좀 울컥함

이름E-mail
전부 읽기 최신 50 1-100 판의 톱 새로고침 신고

4576찾고 싶은 영화 찾는 스레

  • 1이름없음2012/01/16 15:55:389+27Qd7Tgbo

    제곧내
    그리고 나부터 질문ㅠㅠ
    2차 세계대전이 배경인데 아빠랑 아들이 있고, 아마 두 사람은 유대인이야.
    아빠가 아들한테 전쟁을 게임이라고 해.
    아빠는 잡혀가고 아들은 이게 진짜 게임이라고 믿는다..
    오래전에 줄거리만 봐서 기억이 잘 안나는데..
    혹시 이 영화 아는 사람 있어??ㅠㅠ

  • 567이름없음2016/03/06 11:05:55sVjw5Ka83k2

    >>566
    실수로 작성 눌렀다 ㅠㅠ...
    잿튼 어떤 여자가 나와서 막 소리치고 안 된다고 하다가 라이터로 자신의 몸에 불을 붙여서 자살하는 장면도 나왔던 거 같아..

    진짜 꼭 다시 보고 싶은데 아무리 검색을 해도 안 나와..

  • 568이름없음2016/03/06 16:17:52rXR36Z52id+

    >>561 린제이 로한 주연의 '드라마 퀸' 같아

  • 569이름없음2016/04/03 03:20:58QwlJBl8pWm6

    >>550
    큐브 생각난다.. 응

  • 570이름없음2016/06/05 08:59:426V4t9h3yn+I

    중학교때 시험 끝나고 학교에서 엄청 영화보여주잖아. 그때 봤던 영화인데 기억이 너무 흐릿하네. 끝까지 못봐서 다시 보고싶거든.

    일단 어떤 집이 주 무대고,투명한 유리벽에 흰 분필로 글씨쓰는 장면이 있던것같아. 집 지하에 유리로된 감옥? 같은게 있는데 감옥 안에 뭐가 있던거같기도 하고 없던거같기도 하고. 딱 하나 기억나는 장면은 남자가 유리? 같은거에 찍혔었나 꼈었나… 그렇게 돼서 몸이 가로로 2등분 나고 앞부분만 스르륵 툭 해서 단면에 내장 다 보이고 이거 하나뿐이네. 장르는 공포였던거 같아.

  • 571이름없음2016/06/05 15:14:46kk7YjRow2V+

    >>570 혹시 ㅍㅌㅇㅈ? 나도 중학생때 학교에서 고어 19금 영화를 봤었어 시험끝나고! 내가 기억나는 장면은 집안으로 좀비들이 쳐들어오려는건데 창문 안으로 좀비 손이 쑥 들어와서 창문 등지고 서있던 사람 얼굴 잡고 눈을 확 찢어서 얼굴 두동강나는 장면 생각나! 나도 제목을 몰라서 ㄷㄷ
    물론 다른 영화일수도 있지만 ㅋㅋㅋ 나도 졸업한지 오래돼서 기억이 흐릿하거든

  • 572이름없음2016/06/05 16:52:036V4t9h3yn+I

    >>571 아쉽게도 아님. 어째서 고어영화를 보여주는 중학교가 이렇게 많은거야... 각설하고. 나는 영화를 끝까지 본게 아니라 보다 말아서 그 장면이 나오는지는 잘 모르겠어 :/ 좀비보다는 귀신물이였던거같은데

    그리고 571레더가 말한 영화 혹시 좀비들막으려고 집 안에서 농성하는 영화니? 지하실도 있고(뭔가 지하실이 중요했던거같기도 하고)창문이랑 문 판자로 막고 막판에 세명만 남아서 트럭으로 뭐 했던거같은데. 최후생존이 두명이였나 세명이였나…

  • 573이름없음2017/04/21 20:36:37HrnInf99Mz+

    완전 어렸을 때 봤던 영화라서 기억이 좀 왜곡됐을 수도 있는데, 무튼 재밌게, 무섭게, 신선하게 봤던 영화였던 기억이 있어. 90년대~2000년대 사이에 봤던 영화인데, 정확한 개봉일은 언제인지 잘 모르겠어.
    요점은 착한 무리들이랑 나쁜 무리들이 있어. 큰 집에서 같이 사는 공동체였나 무슨 그랬는데, 나쁜 무리가 아이미루 안약이랑 비슷하게 생긴 파란색(?) 물약을 갖고 있어. 이걸 먹으면 몸이 순식간에 변해서 쥐로 변해. 나쁜 애들이 착한 애들 한 명 한 명한테 속여서 이 약을 먹여서 전부 쥐로 만들어 벌이겠다!! 라는 내용이었던거 같아. 쥐가 된 애들은 막 여기저기 돌아다는데 늘 다니던 데를 자기들은 다니는건데 아직 약을 안 먹는 사람들은 쥐가나타나니 혐오감에 다 죽이려 들어. 근데 어떻게 어떻게 해서 쥐들이 합심을 해가지고 그 악당을 의자에 묶었나 어쨌나 해서 그 물약을 먹이는 데에 성공을 해. 그래서 결국 그 악당은 지 약에 쥐로 변하고, 쥐로 변한 착한 무리들은 마법에서 풀려나는? 그런 권선징악 내용이었던거 같다..
    진짜 계속 기억에 남는 영화라 또 보고 싶어서 찾고 싶었는데, 인공눈물 떨어져서 좋다는 안약 추천받고 샀더니, 왠걸 그 영화에 나오는 물약이랑 비슷하게 생겨서 또 이렇게 찾아보고 있다..ㅋㅋ
    어렸을 때 기억이 정말 그 물약이 매우 탐나도록 영롱한 푸른 빛이었던 기억이 있음.
    무튼 아는 사람 있니??

  • 5742017/04/23 16:48:09JF0G7jV3iy6

    엄청 어렸을때 봤던거 같은데
    무슨 겨울숲?배경이었던것 같구 눈이 바닥이 쌓여잇구 어린 남자아이가 주인공이구 고블린이라고 도깨비같은 애들나오고 말하는 나무 나오고 ㅜ 고블린이 양배추를 좋아햇나 싫어햇나 막그러고 ,,
    대충이런 애니메이션인가 만화 영화 이런건데 찾아주라 ㅜㅜㅠㅠㅠㅠㅜ

  • 575이름없음2017/04/25 20:56:42QII3HyZCjoE

    외국 영화인데 시간 여행을같이할 사람(알바?)를 찾는다는 전단지를 뿌리고 뽑아서 같이 타임머신을 만들고 결국 진짜 시간여행을 하게 되는 영화 아는 사람 있어?

  • 576이름없음2017/04/26 17:07:49dZ60k7JyWpE

    https://twitter.com/joig0e9nwznzwpt

이름E-mail
전부 읽기 최신 50 1-100 판의 톱 새로고침 신고

5244평은 안좋은데 본인은 좋았던영화

  • 1이름없음2011/08/31 18:46:02lwbY9mdicQ+

    뭐있어?

  • 235야부야부2015/10/02 02:28:52vI7M8wV+S1E

    예의없는것들

  • 236이름없음2015/10/17 04:29:17W0+HUoo7L++

    워킹걸
    클라라나온 그 영화
    감독의 말이 아니었다면 지금보다 잘 됐지 않았을까..??
    영상 자체도 국내 영화에서 보기 힘든 색감이라고 생각해!

  • 237이름없음2016/06/22 21:22:05mSp8vHDVO06

    배트맨대슈퍼맨이랑 판타스틱4!!영화관에서 재밌게봤구 속편도 엄청 기대되는데 막 까이니깐 속상하드라ㅜㅠㅠ

  • 238이름없음2016/10/24 20:41:04dK+A35I4CmI

    디 인터뷰
    걍 너덜너덜 대충만든거에 김정은이 한국어보다 영어잘하는거 ㅇㅈ하는데 재밌는건 어떡함

  • 239이름없음2016/12/07 01:01:57eLz4nRcx+l+

    트랜스포머 3.다들 개망작이라는데 난 재밌기만 하더라. 하지만 4는......

  • 240이름없음2017/01/18 09:01:39ANkjLV+wGKA

    박찬욱의 <사이보그지만 괜찮아>. "희망을 버려, 그리고 힘 내."는 진짜...ㅠㅠㅠ 내가 이 영화를 사랑할 수밖에 없는 이유.

  • 241이름없음2017/01/23 14:38:31wf+DWu6cb1A

    ㅋㅋㅋㅋㅋ 공포영화 고사1 ... 난 분위기 좋았었는데 <<< 비번 찾을 때가 제일 취향

  • 242이름없음2017/01/23 17:27:02YdPqzCjCDfw

    네온데몬! 뭐 해외평이라던가 우리나라에서도 그닥 평은 안좋고, 역겹다 이런말이 많았는데.. 난 정말 개인적으로 재밌게 봤어. 내가 고어영화도 나름 즐겨보기도 하고..(무서워하지만 그래도 재밌게 보는 사람이야 ㅋㅋ) 영상미가 예쁜것도 좋아하기도 하고.. 뭐 내용전개 이런면을 굉장히 중시 여기는 사람이라면 노잼이라고 할텐데, 새벽에 킬링타임용?으로 보고싶다면 추천할게.

  • 243이름없음2017/02/25 20:27:55tcLgzNrI6XM

    인타임

  • 244이름없음2017/04/23 00:21:105tOKhmWsjTM

    나를 잊지 말아요 첨엔 나도 별로 였는데
    2, 3번 볼수록 느껴지는게 다르더라공
    명작이야!

이름E-mail
전부 읽기 최신 50 1-100 판의 톱 새로고침 신고

6448영화를 한 문장으로 요약해보는 스레

  • 1이름없음2011/02/12 17:47:157oN+FzMS+P2

    1408 [아 슈발 꿈ㅋ.........이 아니네..]

  • 439이름없음2016/01/21 23:36:070+HnUYmqaAs

    해리포터 - 해리와 스펙타클한 학교생활

  • 440이름없음2016/01/22 07:23:58N88n6VTFaO+

    매그놀리아 - But it did happen.

  • 441이름없음2016/02/13 03:51:20ROZ3MWTUFHQ

    레미제라블 : 두 유 히얼 더 피폴 씽?? 앗 거기 님 눈 마주치지 마여 ㅡㅡ

  • 442이름없음2016/03/05 02:18:14qY8VUrp4y8Q

    반지의 제왕 - 어?? 그거 주인공 엘프들 아니냐?

  • 443이름없음2016/04/04 12:30:16Bc+hQEHU0jM

    마음이 외치고 싶어해 : 계란은 제일 나쁜 알입니다. 타마고타마고

  • 444이름없음2016/05/01 09:35:502r9W7NzUyr+

    코렐라인 - 검은색이 제일이지(Black is traditional)
    9(나인) - 얘네 왤케 많이 죽어
    캐빈 인더 우즈 - 공포 영화 클리셰 분쇄기

  • 445이름없음2016/05/03 01:47:09YAddiaMtM3w

    >> 444 언급하는 거 깜빡했는데,
    9(나인)은 비슷한 시기에 나왔던 뮤지컬 영화 나인이 아니라 인형들 나오는 3D 애니메이션 영화 9를 말하는 거야

  • 446이름없음2016/05/13 21:33:45jxWQjDUQduY

    곡성 - 장르=결말

  • 447이름없음2016/05/14 01:22:29TWopcJ5Ue0E

    라쳇 앤 클랭크 (영화) - 시도는 좋았다

  • 448이름없음2017/04/18 01:45:57Z3SurULNjnE

    Maze Runner

    : WICKED is good

이름E-mail
전부 읽기 최신 50 1-100 판의 톱 새로고침 신고

783정말 별거 아닌 걸 스포해보자(괴담판ver.)

  • 1이름없음2014/02/23 20:06:25QtLVkMRCiDw

    영화 내용을 스포하되 알고 봐도 지장 없는 걸 스포하는 스레.
    ex)설국열차 남궁민수에게는 딸이 있어! 숨바꼭질 주인공은 남자야 정도로
    단, 어찌됐든 스포는 스포니까 열줄엔터 부탁해

  • 74이름없음2015/11/14 09:01:4236Ix5zGt3qQ

    추운 나라에서 돌아온 스파이





    주인공이 스파이인데 스파이 미화가 없어.

  • 75이름없음2015/12/24 08:18:08NMcX5G+fZa2

    하트 오브 더 씨









    고래가 나와.

  • 76이름없음2015/12/25 19:34:49kLwzg38iQEs

    다이버전트






    사람 성향에 따라 분파가 나뉘어.

  • 77이름없음2015/12/26 02:08:55BmKgRDcy+LE

    레베카





    레베카는 사람 이름이야

  • 78이름없음2016/01/03 12:49:4713bpfJA+71w

    셜록 유령신부









    BBC드라마 셜록을 보면 이해가능!

  • 79이름없음2016/01/03 22:04:21BUnni4ANl+w

    캐롤



    루니 마라가 행사로 산타모자 쓰는데 겁나 귀여워

  • 80이름없음2016/01/21 23:45:340+HnUYmqaAs

    해리포터



    얘가 주인공인데 아기때 볼드모트를 물리친 영웅이래!

  • 81이름없음2016/01/28 22:25:38TROTmyB4Ieg

    엣지 오브 투마로우

    주인공이 죽는거
    큰 스포같은데 이영화에선..정말 별거아님! 줄거리에도 기재되어있다구!

  • 82이름없음2017/04/09 01:38:58RKMw6z0soUo

    오베라는 남자











    주인공이 오베라는 이름의 할아버지야

  • 83이름없음2017/04/09 18:21:16KRlZ5vLnVzw

    미녀와 야수





    엠마왓슨은 정말 이뻐

이름E-mail
전부 읽기 최신 50 1-100 판의 톱 새로고침 신고

8499처음으로 영화관가서 본 영화가 뭐야?

  • 1이름없음2011/01/20 14:24:15yArjxUDBKCc

    난 어렸을 때 온가족이 쥐라기공원1 보러 극장에 갔었는데,
    극장안은 깜깜한데다 큰 화면에 공룡이 울부짖는게 진짜같고 너무 무서워서
    막 울면서 도망쳐나온 기억이 나. 아빠가 붙잡고 들어가려고 해도 쓰레기통 잡고 버티던 거까지 ㅋㅋ
    다들 처음 영화관 가서 본 영화라던가 거기에 얽힌 추억거리를 얘기해보자.

  • 490이름없음2015/11/20 02:02:08o2vxTvJRzP6

    기억은안나는데 가장 오래된게 투라더스라고 호랑이 형제 이야기야

  • 491이름없음2015/11/20 02:04:58o2vxTvJRzP6

    >>490 잘못썼다 투라더스가 아니라 투브라더스

  • 492이름없음2016/04/17 12:19:27Gd08hdWkmn2

    몬스터주식회사?ㅋㅋ너무어려서 내용이해못함

  • 493이름없음2016/04/17 12:20:11Gd08hdWkmn2

    친구랑 처음봤던건 7급공무원ㅎ

  • 494이름없음2016/05/07 00:36:31jUpNkeaCVYo

    말아톤..인가?

  • 495이름없음2016/05/07 00:56:22Qs50V0vm+Zg

    제일 오래된 기억으로는 각설탕인데 각설탕 보기전에 분명 몇개 영화를 더 봤는데 제목이 기억이 안나네....

  • 496이름없음2017/01/19 00:33:04zTsXOUqnqdE

    초딩때 엄마랑 가서 봤던 국가대표!! 명작이었음...

  • 497이름없음2017/03/25 23:05:41DDuQ+eRl+qE

    사실 뭐봤는진 잘 기억은 안나는데 아마 처음 영화관가서 본 영환 찰리와 초콜릿공장이었을걸...?
    어린 맘에 보고 정말 충격받아서 몇년전에도 5번정도 며칠동안 봤다..

  • 498이름없음2017/04/07 21:38:53u8WtBl7VdPI

    어유 전부 애들뿐이네
    내가 처음 영화관에서 봤던 영화가 장화홍련전이었지
    오리지날 1973년도 쯤 될거야
    그 다음이 이용복의 어머님 왜 나를 낳으셨나요
    왜 노친네는 말도못해?

  • 499없음2017/04/08 12:26:15X66dfoShJoU

    데스노트 영화에서 엘 쓰러지는 장며·

이름E-mail
전부 읽기 최신 50 1-100 판의 톱 새로고침 신고

91남들은 잘 모르는 희귀영화

  • 1이름없음2017/03/29 22:31:08YHXYhhO8fVo

    힐러리 스웽크의 로리타

    우리가 흔히 아는 그 로리타는 아니구.매춘부 여자아이가 좋아하는 배우랑 잣잣하거든ㅋ근데 이 여자애는 자기랑 잔 남자가 지가 좋아하는 배우인걸 몰라

이름E-mail
전부 읽기 최신 50 1-100 판의 톱 새로고침 신고

10232듣고 감명깊었던 영화의 명대사

  • 1이름없음2011/04/10 10:11:10PMaRtcZr6Nw

    보거나 듣고 감명깊었던 영화의 명대사 말해보기.
    일단 나부터 말할게


    "집은 그냥 집일 뿐이야"-업(UP)

  • 223이름없음2014/12/10 14:24:44HkZGdNkCKi6

    바지 몇 입죠? 32인치? 바지 길이는 33인치쯤? 바지 하나 사도 따질 게 많은데 성적 하나로 애 미래를 정해요?

  • 224이름없음2014/12/15 08:22:28ITSpUmepYzw

    어두운밤을 순순히 받아들이지 마시오
    분노하고 분노해요 사라져가는 빛에대해

  • 225이름없음2015/02/21 13:17:39OAnV2WqcVGM

    매너가, 사람을, 만든다.

    킹스맨 중
    쉼표가 생명이다!

  • 226이름없음2015/02/22 23:33:22N0InfZa4abY

    You can see now?
    Yes, I can see now.

    시티라이트...
    대사도 대사지만 채플린의 표정이 젤 인상깊었다. 뭔가 많은감정이담긴듯한 웃음.....

  • 227이름없음2016/12/31 17:18:11dy8Nz3Zft2k

    그래서 장례식 때도 웃었는데, 혼났어요.

    였나...? 하여튼 늑대아이의 하나가 아빠가 웃으라고 해서 장례식 때도 웃었다가 어른들한테 혼났다고 얘가하는 장면이었다...

  • 228이름없음2017/01/20 13:23:41r08NWnntLvg

    겨울이면 훔친 가죽지갑들을 엮어 외투를 만들었다는 유명한 여도둑의 딸.
    저 자신도 도둑, 소매치기, 사기꾼.
    내 인생을 망치러 온 나의 구원자, 나의 타마코, 나의 숙희.

  • 229이름없음2017/02/15 01:37:42M0WbNlohQWw

    그 나무는 썩은 나무가 아니다.

    조작된 도시 대사인데 시 인용했더라고! 이 대사를 잊을 수가 없어.

  • 230이름없음2017/02/28 13:56:25a9ReMMDTdAk

    "내가 중국의 황제였단다"

    자신이 살았던 '집'이 나중에 관광지, 문화유산이 되어
    표를 끊고 남들 눈치를 살피면서 자금성에 들어가는 느낌은 어땠을까
    한 나라의 황제에서 전범으로 추락하는 모습을 3시간 동안 지켜보면서
    진짜 안타깝다는 생각이 들더라. 상징적 존재일 뿐 실질적인 통치권도 없으면서 망해가는 나라의 황제로 있는다는게.

  • 231이름없음2017/03/03 13:25:08cnOXOOa1lPk

    영화드라마애니만화책각종자료 다운사이트모음이에요-> na.to/no

  • 232이름없음2017/03/25 23:02:44DDuQ+eRl+qE

    잘못했어요...잘못했어요...!!

    7번방에서 예승이 아빠가 예승이랑 헤어지고 방들어갈때 예승이아빠가 소리치면서 하는말

이름E-mail
전부 읽기 최신 50 1-100 판의 톱 새로고침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