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인 게시판
동인 게시판
스레드 목록

13DJ타미 홍보용 스레드

  • 1이름없음@라디오★2014/01/21 09:38:04???

    DJ타미 홍보용 스레드

    이렇게 홍보는 이제 하지 않으려 했지만...
    새로운 DJ라서 홍보를 하겠습니다!!
    DJ타미와 함께 화요일을 불태워봅시다
    방송시간은 7시입니다!!
    DJ타미의 정체를 궁금해하시는 분들이 많은데...직접 들으러오시면됩니다!!
    많은 참여 부탁드려요!!

    화요일 7시
    스레드 주소
    PC: threadic://music/1389694473/
    모레딕: threadic://music/1389694473/

    방송주소: threadic2.inlive.co....

  • 2이름없음2014/01/21 13:03:18r+IoosVUuR+

    오호

  • 3이름없음 ◆4fw0BJrpeE2016/09/08 00:30:49fiA16Y84vvE

    저는 말이죠. 그 약을 사용하고 나서부터 술은 한 방울도 마시지 않았습니다. 덕분에 몸 상태가 굉장히 좋아졌어요. 저라고 언제까지나 서투른 만화만 그리고 있을 수는 없잖아요. 앞으로 술을 끊고 몸을 추스르고, 노력해서 틀림없이 훌륭한 화가가 되어 보이겠습니다. 지금이 중요한 고비입니다. 그러니까 말이죠. 부탁해요. 키스해줄게요.

이름E-mail
전부 읽기 최신 50 1-100 판의 톱 새로고침 신고

24내일이 월요일이라 슬픈 방송

  • 1라디오★2014/01/11 23:43:54???

    내일이 월요일이라 슬픈 방송

    시크함을 추구하는 이름없음님의 방송입니다
    일요일 오후 6시부터에요!!
    이번 방송에는 특별 게스트가 올지도??

    PC: threadic://music/1386428879/
    모레딕: threadic://music/1386428879/

  • 2이름없음2014/01/12 18:06:35NbPekzmznow

    이름없음님 방송 지금 시작했습니다!!

  • 3이름없음2014/01/12 22:18:58MRu16xH2jMs

    난 방학이라 월요일도 좋기만 한데
    이름 자체가 그런거?

  • 4이름없음 ◆4fw0BJrpeE2016/09/08 00:33:02fiA16Y84vvE

    저는 말이죠. 그 약을 사용하고 나서부터 술은 한 방울도 마시지 않았습니다. 덕분에 몸 상태가 굉장히 좋아졌어요. 저라고 언제까지나 서투른 만화만 그리고 있을 수는 없잖아요. 앞으로 술을 끊고 몸을 추스르고, 노력해서 틀림없이 훌륭한 화가가 되어 보이겠습니다. 지금이 중요한 고비입니다. 그러니까 말이죠. 부탁해요. 키스해줄게요.

이름E-mail
전부 읽기 최신 50 1-100 판의 톱 새로고침 신고

35카레마인의 카레맛 방송!!

  • 1라디오★2014/01/10 09:59:38???

    카레마인의 카레맛 방송!!

    여러분 카레는 사랑이에요
    불금을 카레와 함께합시다!
    오늘(금) 10시 카레마인의 겜방송

    모레딕: threadic://music/1386170517/l25
    PC: threadic://music/1386170517/l25

    카멘!!

  • 2이름없음2014/01/10 20:51:23wOEIZL7+3RU

    카멘!

  • 3라디오★2014/01/10 21:53:14???

    여러분 오늘은 롤방송입니다!! 곧 있으면 방송 시작해요!!

  • 4라디오★2014/01/10 21:53:39???

    >>2 예아 카레!!

  • 5이름없음 ◆4fw0BJrpeE2016/09/08 00:34:02fiA16Y84vvE

    저는 말이죠. 그 약을 사용하고 나서부터 술은 한 방울도 마시지 않았습니다. 덕분에 몸 상태가 굉장히 좋아졌어요. 저라고 언제까지나 서투른 만화만 그리고 있을 수는 없잖아요. 앞으로 술을 끊고 몸을 추스르고, 노력해서 틀림없이 훌륭한 화가가 되어 보이겠습니다. 지금이 중요한 고비입니다. 그러니까 말이죠. 부탁해요. 키스해줄게요.

이름E-mail
전부 읽기 최신 50 1-100 판의 톱 새로고침 신고

44DJ공돌이와 함께하는 작곡놀이

  • 1라디오★2014/01/08 21:52:10???

    DJ공돌이와 함께하는 작곡놀이

    오늘 10시 스레드 threadic://music/1386029004/ 에서
    DJ 공돌이의 방송이 진행됩니다.
    이번 방송에는 여러분과 함께 작곡을 하고자 합니다
    여러분의 목소리와 가사센스가 필요해요 도와주세요!!

  • 2이름없음2014/01/08 21:53:10uYravyGFx66

    오 라디오다!

  • 3라디오★2014/01/08 22:04:47???

    여러분 지금 방송이 시작되었습니다!!

  • 4이름없음 ◆4fw0BJrpeE2016/09/08 00:34:33fiA16Y84vvE

    저는 말이죠. 그 약을 사용하고 나서부터 술은 한 방울도 마시지 않았습니다. 덕분에 몸 상태가 굉장히 좋아졌어요. 저라고 언제까지나 서투른 만화만 그리고 있을 수는 없잖아요. 앞으로 술을 끊고 몸을 추스르고, 노력해서 틀림없이 훌륭한 화가가 되어 보이겠습니다. 지금이 중요한 고비입니다. 그러니까 말이죠. 부탁해요. 키스해줄게요.

이름E-mail
전부 읽기 최신 50 1-100 판의 톱 새로고침 신고

5254글쟁이들아 자살 표현해보자 * 3판

  • 1이름없음2015/05/09 14:59:59o42TSI+CIvI

    2판 터질려하길래 새로 세웠어.

    1판 : threadic://doujin/1379775509/l25
    2판 : threadic://doujin/1391068094/

  • 245이름없음2017/01/22 23:24:20tivFVvZhGlA

    누군가 붙잡아 주기를 바랬다. 알아주길 원했다. 한 마디만,

    이젠 괜찮아. 괜찮아. 잘 될거야.

    초록불이 깜빡일때, 운명의 한 순간으로 뛰어들었다.
    죽고싶지 않았다. 누군가 잡아줄거라고, 반드시 그럴거라고 믿었다.
    그리고 한순간이었다.

    쿵.

    넘어졌다.
    다시는 일어날 수 없었다.
    내게 내미는 손 따위는 없었다.

  • 246이름없음2017/01/23 23:17:01SKxAe7XxSYI

    수고하셨습니다.

  • 247이름없음2017/01/29 17:13:1752qMlywRCR+

    나 곧 떠나. 이곳에서 아주 멀리, 멀리 떨어진 곳으로. 응, 이 말 하려고 온거야. 앞으로는 얼굴 보기 힘들겠네. 잘 있어, 보고 싶을거야.

  • 248이름없음2017/01/31 14:42:30bAvdkrDapz6

    결말이 보이지 않는 재미없는 책따위를 사는 사람은 없어.






    사지않는 책은 필요없지.






    남은건 폐기처분 뿐이야

  • 249이름없음2017/02/01 06:04:03zovv+1EVSTA

    여정의 끝. 그것은 죽음이다. 아직 세계에서 이 끝을 벗어나지 못한 사람은 없다.
    아무리 행복한 인생을 살아도,죽으면 배드앤딩이다. 다들 그렇게 여정이 끝이난다.

  • 250이름없음2017/02/06 21:00:1036sTLhzHirs

    죽고싶었다
    죽고싶었기에 뛰어내렸다
    정신과 선생님은 분명 후회할 것이라고 했지만
    씨발, 후회는 개뿔
    이제까지 이렇게 기쁜 적은 없었다
    그대로, 나는

  • 251이름없음2017/02/07 16:08:53sDInUJ2silk

    즐거웠어.

  • 252이름없음2017/02/08 15:00:49I+bhn40WxRU

    아름답고 뜨거웠어

  • 253이름없음2017/02/16 15:43:122sXC7Rxliy2

    인과관계 이탈점

  • 254이름없음2017/02/24 03:35:46g2r8oWqfsnM

    일상

이름E-mail
전부 읽기 최신 50 1-100 판의 톱 새로고침 신고

6805글쟁이들아 짝사랑을 표현해보자 2판

  • 1이름없음2013/01/16 18:28:50zN9NI0XwYOc

    제곧내
    1판 스레주는 아니지만 멋대로 세워본다..
    1판주소:threadic://doujin/1340716537/

  • 796이름없음2016/06/18 22:23:094HR0cdcf4mk

    일년하고도 반, 나를 가장 우울하게 만드는 것은 너와 한 번도 눈이 마주친 적 없었다는 사실이다.

  • 797이름없음2016/06/18 22:49:15W9rjVgE8vhs

    너는 앞을 보고 걸어간다. 나는 너를 보고 걸어간다. 나는 너만을 계속 보고 걸어가지만, 너는 끝내 뒤돌아 나를 보지 않고 계속 걸어나간다.

  • 798이름없음2016/06/21 22:01:304B9FiB+7Qf6

    당신 목소리를 듣고 얼굴을 상상해 봤어요.
    사실, 얼굴이 어떻든 상관 없을 텐데 말야.

    사랑해요.

  • 799이름없음2016/06/21 23:21:53JVQyc5yJhOw

    네가 있었다.
    내가 있었다.
    누가 있었나
    너만 있었다

  • 800이름없음2016/06/24 00:04:30DeHj+pifkqQ

    너무하잖아, 잔인하잖아. 안그래? 나랑 같은 마음이 아니라면 그냥 더 내 곁에 있지 말란 말이야.
    ...그래도, 네가 내 옆에 있어줬으면 하는 그런 마음은. 이기적인걸까?

  • 800.5레스걸2016/06/24 00:04:30???

    레스 800개 돌파!

  • 801이름없음2017/02/16 16:18:462sXC7Rxliy2

    서로를 잘 알지만, 서로를 잘 모르는 소꿉친구

    때론 가깝지만 가깝지 그리 가깝지않은 않은 자성같은 존재

    서로의 마음을 알지 못하게된, 로미오와 줄리엣 같은 존재

    말 한마디에 부스러질 솜사탕같은 존재

    혹은 말 한마디에 바스라질 민들래 씨앗같은 존재

    나는 오늘 홀로 작사랑을 하고있다...

  • 802이름없음2017/02/18 21:33:13nyC0+lSuFvw

    나는 너를 잘 알고 있다.
    나는 누구보다도 너를 좋아하고 있으니까
    누구보다도 너를 아끼고 소중히하고 있으니까
    소중해서 소중해서 나는 감히 너를 건들 수 없다.
    너는 정말이지 밝아서
    그런 너를 내가 품어버린다면

    이 얼마나 큰 죄일까

  • 803이름없음2017/02/22 00:23:23djOB6g5E3Ng

    니가 눈물 흘릴 때
    난 너를 안아주고 그 눈물을 닦아 싶어
    하지만 난 닿을 수조차 없어
    어째서? 이런 내가 너무나도 미워져
    너에게 조금이라도 힘이 되고 싶어
    꽃을 피워 봐
    하지만 넌 이런 내가 있다는 것조차도 깨닿지못해
    그래도 널 사랑하고 또 사랑해 이것만은 전해졌으면 좋겠어

  • 804이름없음2017/02/23 03:49:39dzhxOjRtHTI

    네게 하지 못하고 계속 쌓여만 가는
    사랑의 표현의 일부의 목적지에
    네가 있긴 한걸까.

  • 805이름없음2017/02/24 03:33:30g2r8oWqfsnM

    짝사랑, 다신 안할거야….

이름E-mail
전부 읽기 최신 50 1-100 판의 톱 새로고침 신고

7560머릿속에서 생각나는 이상한 글 써보기 13판☆

  • 1이름없음2015/07/04 12:33:44Iu6EmhL4Bdc

    1000 됬길래 세움

    전 스레 PC 주소
    threadic://doujin/1405175341/
    전 스레 모바일 주소threadic://doujin/1405175341/

  • 551이름없음2016/06/18 01:47:000C16B5Bc5r2

    우리 서로의 종교가 되자 서로를 제물로 바치자 서로만의 맹목적인 신뢰를 주고받으며 서로에게서 구원을 얻자 십원은 안돼..

  • 552이름없음 ◆S3OV4tPh0M2016/06/18 04:35:40KCgkF2ACerU

    글이 없어졌는지 모르겠지만 출소한게 기뻐서 들뜰수도 있지...
    왜 그렇게 욕먹는지 모르겠...

  • 553이름없음2016/06/20 00:38:26ClGC0MlhSbY

    동생을 팔아 5달러를 벌었다. 들뜬 마음에 과자와 빵을 잔뜩 사서 집에 돌아왔는데 동생이 없었다.

  • 554이름없음2016/06/20 01:02:34teE+C9HZFFE

    날아라, 날아. 목적지가 없어도 그저 날아가버려라.

  • 555이름없음2016/06/20 02:35:35LeIOHLCqja6

    울며 음식을 입에 쑤셔넣었다. 눈물이며 콧물이 얼굴에서 뒤섞여 엉망이 되었는데도 너무 맛있었다. 그래서 더 눈물이 났다. 비참한 몰골로 먹을 것을 탐하는 모양새는, 참, 봐줄만한 것이 못 된다.
    시야가 흐려져 제대로 보이지도 않는 눈을 질끈 감고 다시 손에 움켜쥔 것을 입으로 가져다 댔다. 맛있어. 곧 미쳐버릴 정도로.

  • 556이름없음2016/06/21 16:56:29pOOUMYAQYsk

    생일 축하해.
    그 말을 가슴에 묻고, 나 자신도 역시 묻어버렸다.

  • 557이름없음2016/06/22 21:35:47+EfZK41qaVg

    제발 내 무덤앞에서 울지 말아요.
    나의 죽음에는 당신이 눈물 흘릴만한 가치가 없어요.
    -하지만 마음 한 켠에서는 나따위를 위해 울어줬으면 하고 바라는건
    역시 이기적인거겠죠.

  • 558이름없음2017/02/16 16:12:222sXC7Rxliy2

    그대여, 나를 죽음의 비상구로 인도해 주세요... 저는 사신을 사랑하게된, 남자입니다...

  • 559이름없음2017/02/17 22:21:51kU+1zBtKOf+

    심장이 저리고 쑤셔요 엄마 나 병에 걸렸나 봐요
    오 아가 넌 병에 걸리지 않았다
    너는 사랑에 걸려버렸단다

  • 560이름없음2017/02/24 03:32:41g2r8oWqfsnM

    몰라 암것도 안하고 평생 놀고 먹고 싶다 훙넹녱 사랑 받고 싶고 사랑 하고 싶고 나 하고 싶은 데로 행동하면서 성공하고 싶고 뭐만 하면 다 잘 풀려서 기분 좋아지고 싶고 주변에 나를 도와줄 수 있는 내가 최우선인 나한테 맹목적인 그런 멋지고 예쁘고 돈많은 사람들이 날 서폿해주고 그랬음 좋겟다 막 사치도 부려보고 내가 가지고 싶은거 다 가지고 궁전같이 으리으리한 집에서 왕족처럼 우아하게 살고싶어 근데 그럴 수가 없어서 허무하고 걍 인생 빨리 끝내고 시포

이름E-mail
전부 읽기 최신 50 1-100 판의 톱 새로고침 신고

8471각자 다른 한마디"I LOVE YOU"를 번역해 보자(2)

  • 1이름없음2013/08/13 12:14:23NIuyQt3526g

    1판 주소- threadic://doujin/1354381861/l25

  • 462이름없음2016/05/24 00:07:42o3fYfMtSlLE

    시간이 너무빨라..

  • 463이름없음2016/10/23 21:18:00WUB43laM5mQ

    내가 너를 문질러 (I rub you)...



    미안

  • 464이름없음2016/10/23 21:19:52WUB43laM5mQ

    당신을 또 만날 수 있다고 믿으며 보내 줄 수 있다는 것.

  • 465이름없음2016/11/06 14:35:285QE48o4KiQw

    매일아침 나에게 된장국을 만들어줘

  • 466이름없음2016/11/15 22:06:55sTw9VH1vlIE

    이별의 메시지

  • 467이름없음2017/01/08 01:01:10+DzS5WOBPLQ

    안 떠나기로 약속할게

  • 468이름없음2017/01/08 21:52:08PJENQIrC39M

    좀 걷자

  • 469이름없음2017/01/16 22:08:29cXCwxS4LEfI

    조금 비참하지만 네 곁에 있을게

  • 470이름없음2017/01/22 19:47:33AsunUNetKro

    너와 함께있고 싶어.
    너와 함께이고 싶어.

  • 471이름없음2017/02/22 10:42:092oySi5eAKoc

    너와 항상 같은 좌표를 공유하고 싶어!

이름E-mail
전부 읽기 최신 50 1-100 판의 톱 새로고침 신고

9372세계관 짜는 방법좀 알려주라ㅠㅜ

  • 1이름없음2012/06/13 21:06:37VAuVUnFP5Nk

    동인판주제가 아니거나 비슷한 내용스레있으면 바로 묻어주고!
    아무리 생각해도 다 흔한소재고 내가 보는 만화랑 너무 비슷하게만 나오는것같아서 고민이야..
    캐릭터를 만들어도 다 따로놀고<예를들어서 하나는 판타지인데 하나는 일상물에 나올것같은애라던지>
    세계관짜는건 어디부터 시작해야하고 어떻게 이어져야하는지 모르겠어..
    관련서적은 어떤걸 읽어야 하는지도 모르겠고..
    스레낭비는 진짜 미안하고 ㅠㅜ

  • 363이름없음2015/12/03 21:18:33TxdU52l7+tQ

    아 주제랑 상관없나

  • 364이름없음2015/12/06 15:22:10d9oZB94p1kA

    >>362

    엇 나도...

  • 365이름없음2015/12/11 06:29:23cYVzIt+ytnU

    ㄱㅅ

  • 366이름없음2015/12/13 02:50:32mabU3Cl27og

    중복일 수 있는데.... 타 명작에서 약간의 벤치마킹을 해오는 것도 좋다고 생각해!! 나같은 경우엔 곤충같은 이족보행종족이 계절에 따라 이동한다고 했거든? 근데 여기서 겨울/여름 시스템은 얼음과 불의 노래에서 따왔고 계절에 따라 이동하는 것은 어떤 SF단편에서 따온거야. 그 소설의 작가는 물수리들의 서식지이동에서 모티브를 따왔다고 해!! 그리고 여러 종족들의 개성을 살릴려고 노력하는 것은 눈마새에서 따온거고!!

  • 367이름없음2015/12/13 02:53:22mabU3Cl27og

    >>366 마저 말하자면 저 SF소설은 '안사락족의 계절'이야!!

  • 368이름없음2016/01/30 18:43:28wBs1T5e1vpU

    ㄱㅅ

  • 369이름없음2016/01/31 23:44:09giTPi5cFDNQ

    일단 '잘 된 세계관'을 만들려면 그 세계관만의 '교훈'이 있어야 된다고 생각해, 안그럼 나중에 창작물을 보고나서 '이게 도대체 뭘 말하려고 하는거지??' 이런 느낌이 들수 있거등

    예를들어 원피스는 '동료', 나이트런은 '전쟁의 비참함과 인간' 이라던가...뭐 이런게 있잖아? 이런 자신만의 메세지를 딱 정해놓고 시작하는게 좋아 ㅇㅇ

  • 370이름없음2016/03/20 22:56:34IWXQt5YJw3s

    ㄱㅅ

  • 371이름없음2016/03/23 21:01:19YRu9F4lfyvo

    나는 세계관은 진짜 복잡하게 만드는데, 세계관이 튼튼해야 뭔가 좀 쩔어 보이는 건 내 착각일 수도 있지만ㅋ
    암튼 글 잘 쓰는 사람들이 세계관 먼저 짜놓고 캐릭터를 집어넣는다는데 난 그런거 못하니까 내 방식을 알려주자면, 캐를 먼저 주연이든 조연이든 넣고 싶은 캐릭터는 생각나는대로 구상해. 제일 큰 특징같은거 있잖아, 어떤 능력을 쓰나, 하는거? 나는 촌스럽지만ㅋㅋㅋㅋ 맨 처음엔 염소 컨셉 잡은 하프랑 그냥 눈 빨간 괴물 이런거 생각했는데 종족이라던가, 그 종족간의 특징이라던가 등등 짜 놓고 지도를 그리는거지. 장르에 안맞는다, 머리 아프게 만들어질 것 같고 별 필요도 없는 설정은 과감히 버리고! 아까우면 변형시켜서 집어넣고! 나도 내 세계관에 하프가 안어울려서 그 캐는 실험당한걸로 바꾸고 그랬지. 정보도 좀 찾아보고. 그리고 세계관은 외워놓아야 돼! 안그러면 내키는대로 스토리 짜다가 설정미스 엄청 생겨서 망하고 싹 다 갈아엎는 수가 생기니까. 경험담임ㅠ

  • 372이름없음2017/02/21 00:10:0473tuz9iOPuI

    ㄱㅅ

이름E-mail
전부 읽기 최신 50 1-100 판의 톱 새로고침 신고

103그림쟁이들 있냐?

  • 1스레주2017/02/16 15:36:252sXC7Rxliy2

    '나 그림은 쥐뿔도 못 그리는데, 엄청난 동인설정이 있다!' 하는 사람들, 여기에 스레 남겨봐 ㅇㅇ

  • 2이름없음2017/02/18 23:07:15nyC0+lSuFvw

    어어 엄청나진 않지만 그림으로 보고 싶은 설정을 짠 게 있어서 끄적여볼게..!

    신이랄까 요정이랄까 일단 인간이 아닌 존재가 있어.
    애는 사람들의 여러가지 소원들을 듣고 자신한테 담아두는 데 그게 사슴의 뿔형태로 머리에서 자라나는 거야.
    이 뿔은 맑은 소원 그러니까 어린애들이 빌법한 순수한 소원이 많이 쌓이면 진짜 맑고 투명하고 꽃이 피어나는 그런 뿔이 되는데
    타인에 대한 저주가 가득한 소원이 쌓이면 칙칙해지고 오염되서 이 신님이 역신으로 되버리는 거지....어....누가 이런거 그려주지 않을래....☞☜

  • 3이름없음2017/02/18 23:10:08nyC0+lSuFvw

    아 이어서))
    맑은 소원로만 자라난 뿔이 완전해지면 그 신님은 자신의 예쁜 뿔을 이루도록 순수한 소원을 빌어준 사람들의 소원을 이루어주는거야

    또 역신이 되기전 의 신님도 갱생...?? 아니 회복의 여지가 있달까 잠으로도 오염이 지체되기도 하고 기가 맑은 사람이나 환경에 있으면 정화가 된다는...! 그런 거야..ㅠㅠ....혹시 관심있다면 더 물어봐줘 아직 짠게 많아....

이름E-mail
전부 읽기 최신 50 1-100 판의 톱 새로고침 신고